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서울 장충동 호텔에서 화재...600여명 대피

  • 한동훈 기자
  • 2020-01-26 08:57:25
  • 사회일반
서울 장충동 호텔에서 화재...600여명 대피
26일 오전 4시 51분께 서울 중구 장충동 그랜드 엠버서더 호텔에서 불이나 소방당국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연합뉴스

서울 중구 장충동 그랜드 엠버서더 호텔에서 26일 오전 4시 51분께 불이나 연기를 들이마신 투숙객과 호텔직원 37명이 병원으로 옮겨졌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불이 난 지 약 2시간 만인 오전 6시 33분께 큰불은 잡혔으며 연기를 빼는 작업을 진행중이다.

불은 호텔 지하 1층에서 시작됐다. 이 불로 투숙객과 직원 등 약 600명이 대피했다. 연기를 마신 투숙객들은 단순 연기 흡입으로 다행히 크게 다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진화 작업이 완료되는 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할 계획이다.
/한동훈기자 hooni@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