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국제국제일반
반으로 나뉜 얼굴색 ‘키메라 고양이’의 숨겨진 비밀

뱃속에서 두가지 DNA 섞여 발생하는 유전적 현상

美서 발견돼 화제…보호소 "안정 찾으면 입양 보낼것"

한 얼굴에 두 가지 모색이 반으로 나뉜 ‘키메라 고양이’ 살구. /Kittenitwithkiki 인스타그램 캡처




한 얼굴에 두 가지 모색이 반으로 나뉜 독특한 모습의 '키메라 고양이'가 발견돼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4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지 데일리메일의 보도에 따르면 ‘살구(Apricot)’라고 이름 붙여진 이 고양이는 미국 남부 테네시주의 한 주택 벽 사이에서 발견됐다. 다행히 발견 직후 고양이 보호소로 옮겨졌다.

보호소 직원들은 새끼 고양이의 얼굴에 두 가지 모색이 나눠진 모습을 보고 매우 놀랐다. 이러한 고양이들은 ‘키메라 고양이’라고도 불린다. ‘키메라 고양이'는 어미 배 속에서 두 가지 유형의 DNA가 섞여서 발생하는 유전적 현상으로 알려져 있다.

한 얼굴에 두 가지 모색이 반으로 나뉜 ‘키메라 고양이’ 살구. /Kittenitwithkiki 인스타그램 캡처




보호소 측은 "새 집으로 이사 온 가족이 집 안 구석에서 '키메라 고양이'와 이 고양이의 형제로 보이는 다른 새끼 고양이를 발견했다. 고양이의 얼굴을 본 뒤 '키메라'라는 것을 알 수 있었다"라고 설명했다.

보호소는 '키메라 고양이' 살구가 안정을 되찾은 뒤 새 가족에게 입양을 보낼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에 누리꾼들의 반응은 "멋지게 생겼네, 인기 많겠다", "매력적이다", "다름은 차별할 요소가 아니라 특별한 것임을 다시 한번 생각하게 됐다"며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박신원 인턴기자 shin01@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