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팝업창 닫기

이메일보내기

글루업 한식 HMR 브랜드 ‘진지&탐육’, 홍콩시장 진출

- 글루업 미국과 베트남에 이어 홍콩시장 진출





글루업의 프리미엄 한식 HMR 브랜드 ‘진지(JINJI)’와 ‘탐육(TAMYOOK)’이 홍콩시장 진출 소식을 전했다.


최근 성공적인 미국과 베트남 시장진출을 통해 제품 전량완판을 달성한 ‘글루업’의 ‘진지’와 ‘탐육’ 브랜드는 이번에 홍콩시장에서도 론칭하자마자 전량 완판을 달성하는 성과를 거둔 것이다.

글루업은 전략적 유통 파트너인 쿠캣마켓과의 협업을 통해 홍콩시장에 진출하여 K-FOOD에 매료된 홍콩 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잡기 위해 국내 유명 쉐프와 전국구 맛집 레시피를 기반으로 총 20여 종의 탐육, 진지 HMR 제품을 현지 고객들에게 선보였다.

특히 신제품인 ‘오세득 셰프의 진한 추어탕’을 필두로 한 셰프시리즈 제품과 전속모델 개그맨 김영철과 함께하는 ‘주당맛집’ 시리즈, 국내 3대 떡볶이 맛집, 방촌시장 떡볶이 맛을 그대로 구현한 ‘방떡시리즈’ 등 다양한 제품으로 홍콩 소비자들의 선택을 받았다.



‘진지’의 대표 제품인 ‘방떡’은 대구 방촌시장 3대 떡볶이인 방촌 원조 떡볶이(줄여서 방떡)와 레시피 등의 콜라보를 진행하여 약 1년간의 연구개발 끝에 완성된 제품이다. K-Food의 대표주자인 떡볶이 제품으로 방촌 원조 떡볶이의 34년 전통이 담긴 한국의 매운 손맛을 고스란히 구현했다. 이와 함께 영양이 풍부해 보양식으로 좋은 ‘오세득 셰프의 진한 추어탕’ 등의 다양한 셰프 시리즈 한식 제품들이다.

또한, 프리미엄 HMR(가정간편식) 브랜드 ‘탐육’은 돈까스, 폭립 등의 제품으로 홍콩 현지 소비자들에게 많은 선택을 받고 있다. 탐육이 자신있게 선보이는 푸스팩 기반의 육가공 제품은 차별화된 고기 맛, 풍부한 육즙으로 이미 국내기준 누적 100만개 이상의 판매성과를 거뒀고 미국과 호주, 베트남에 이어 홍콩시장에서도 두각을 나타내는 중이다.

글루업 관계자는 “K-FOOD 인기와 맛의 자신감으로 먹거리의 천국인 홍콩까지 진출했고 시장진출 초기임에도 이미 전량 완판의 판매 성과를 이뤄내어 기쁘다”며 홍콩 소비자들의 관심과 성원에 힘입어 7월 추가 제품 입고도 예정되어 있고 앞으로도 차별화된 우수 제품 개발에 집중해 글로벌 메가브랜드로서 성장시켜 가며 국내외 소비자들을 만족시켜 가겠다”고 전했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