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전국

DIP·빅워크 손잡고 10억원 규모 엔젤투자

창업기업 성장 위해 투자 기반 창업 플랫폼 구축

  • 손성락 기자
  • 2017-06-22 16:39:36
  • 전국
대구디지털산업진흥원(DIP)과 지역 최대 엔젤투자기업인 빅워크엑셀러레이터(빅워크)가 손잡고 창업기업 성장지원에 나선다.

양 기관은 지난 20일 이와 관련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DIP는 각종 창업지원사업을 통해 창업기업을 상시 지원하고 빅워크는 이중 약 5개 우수 기업을 선정, 10억원을 별도 투자할 예정이다.

최창학 DIP 원장은 “기관 및 엔젤투자가 활성화되기 위해서는 투자 기반의 창업 플랫폼 개선이 필요하다”며 이번 협약에 대한 기대감을 보였다. 장기진 빅워크 대표는 “이번 협약이 지역 창업기업 성장지원과 엔젤투자 생태계의 긍정적인 변화를 주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지원 및 투자 프로그램은 현재 모집중인 ‘DIP 글로벌 창업 진출 사업’과 동시에 진행되며 향후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확대될 예정이다.

한편 DIP는 이번 협약을 기점으로 국내·외 다양한 엔젤투자사 및 벤처투자사와 협력 관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대구=손성락기자 ss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