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팝업창 닫기
이메일보내기

'포토피플2' 유선호-임영민, 마트서 43만원 지출…'손 큰 아이돌' 등극

/사진=‘포토피플 인 도쿄’ 2화 캡처




‘포토피플 인 도쿄’가 자극적인 예능 장치 없이도 입소문을 타고 있다. 선공개 영상까지 큰 관심을 받으며 프로그램과 포토 크루들을 향한 관심도 증명하고 있다.

지난 18일, 20일 오후 5시 네이버TV와 V LIVE를 통해 ‘포토피플 인 도쿄’(이하 ‘포토피플2’) 2화가 공개됐다.

이날 임영민과 유선호는 수장 김재중을 위한 서프라이즈 플랜을 선보였다. 플랜1이었던 친한 척은 실패했지만 “활동하면 바쁜데 어떻게 여자친구도 만나고 하시냐”는 깜짝 질문으로 김재중을 진땀 빼게 만들었다. 게다가 옆에 있던 남우현까지 당황한 채 “팬들은 가족이자 여자친구다. 인생의 동반자”라며 두 형은 순식간에 팬 사랑꾼으로 변신했다.

장보기에 앞서 김재중과 남우현, 임영민, 유선호는 함께 식사하며 친분을 쌓았다. ‘갑분싸’(갑자기 분위기가 싸해진다)와 ‘롬곡’(눈물) 등 동생들의 급식체 언급에 김재중과 남우현은 당황, 보는 이들에게 웃음도 안겼다.

‘옛날사람’ 김재중과 남우현의 매력은 이동하는 차안에서도 계속됐다. 두 사람은 카세트, 천리안, 486, 삐삐 등 옛날이야기를 이어갔고, 임영민과 유선호는 공감하기 위해 노력하지만 세대 공감 실패를 외쳤다. ‘슈스’ 김재중의 허당 매력은 ‘포토피플2’의 또 다른 볼거리로 작용했다.



본격 장보기에 돌입한 4인의 포토 크루. 임영민과 유선호는 저녁 식사를 위해 식재료를 골랐고 무려 43만원 어치를 기록, ‘손 큰 아이돌’에 등극하기도 했다.

그 후 집으로 돌아온 4인의 포토 크루는 요리 도중 숨은 실력을 뽐냈다. 김재중은 ‘요섹남’으로 변신하는가 하면, 유선호는 서툴지만 천천히 요리를 도우며 눈길을 끌었다. 임영민은 대왕 달걀말이를, 남우현은 스페셜 레시피와 너스레로 돼지고기 김치찌개를 완성했다.

특히 누구도 피해갈 수 없는 벌칙 세계와 아찔한 경험, “스미마셍”을 외치는 조세호의 모습도 나와 조세호, 이태환의 합류 후 완전체로 보는 이들을 사로잡을 6인의 포토 크루도 예고했다.

‘포토피플2’는 본편 외에 선공개 영상까지 공개와 함께 사랑 받는 중이며 이번에 공개된 남우현의 피부 관리법은 업로드 당일, 일간 최고 조회수를 기록, 골라 즐기는 재미까지 안기고 있다.

/이하나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손동영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손동영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어썸머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