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이불밖은 위험해’ 3주째 결방..프랑스-페루 경기 중계 여파

  • 김주원 기자
  • 2018-06-21 19:08:40
  • TV·방송
MBC 예능프로그램 ‘이불밖은 위험해’가 러시아 월드컵 중계 방송으로 결방한다.

‘이불밖은 위험해’ 3주째 결방..프랑스-페루 경기 중계 여파

21일 MBC 편성표에 따르면 오후 11시 10분부터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 조별 예선 프랑스-페루 경기를 중계한다. 이에 따라 오후 ‘이불 밖은 위험해’가 결방된다.

‘이불 밖은 위험해’의 결방은 이번이 3주 연속으로, 지난 7일 ‘6.13 지방선거 서울시장 후보자 방송 토론’, 14일 ‘러시아 월드컵 개막식’ 등으로 결방한 바 있다.

KBS 1TV에서 프랑스-페루 중계가 방송되는 만큼 2TV 수목드라마 ‘너도 인간이니’와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3’는 정상 방송된다.

SBS는 이날 러시아 월드컵 중계 방송이 없는 관계로, ‘훈남정음’ ‘김어준의 블랙하우스’ 등 모든 프로그램이 예정대로 시청자를 찾는다.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