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팝업창 닫기

이메일보내기

‘인생술집’ 윤박 “키스신, 설왕설래 불가해서 더 어려워”

배우 윤박이 키스신에 대한 고충을 털어놨다.





28일 오후 방송된 tvN ‘NEW 인생술집’에 씬스틸러 배우 길해연, 신정근, 장소연과 깜짝 방문한 손님 윤박이 출연했다.

윤박은 키스신에 대해 “나는 키스신이 너무 어렵다”며 “키스는 설왕설래가 일반적인 상식이지 않나. 그런데 그렇게 할 수가 없으니, 테크닉 적으로 겉으로 예쁘게 만들어야 하는데 너무 어렵다”고 토로했다.

이에 김희철은 부러운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길해연은 “혹시 연기를 하다가 실제로 키스를 하게 될까봐 긴장돼서 더 그런 것 아니냐”고 물었고, 윤박은 “그런 면도 있는 것 같다. 사실 그렇게 해본 적이 없으니까”라며 “열심히 공부해서 좋은 키스신을 보이고 싶다”고 각오를 드러냈다.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어썸머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