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공식] '한쌍' 7월20일 첫방송 확정..포스터 공개

  • 한해선 기자
  • 2018-07-03 14:01:01
  • TV·방송
[공식] '한쌍' 7월20일 첫방송 확정..포스터 공개

결혼을 원하는 청춘 남녀를 위한 공개구혼 리얼리티 XtvN 신규 예능 ‘한쌍’이 오는 7월 20일(금) 저녁 8시 XtvN과 tvN 동시 첫 방송을 확정 짓고, 공식 포스터와 첫 촬영 티저를 공개해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新인륜지대사 XtvN ‘한쌍’은 반려자를 간절히 찾고 싶은 미혼남녀와 자녀들이 인연을 만드는 과정을 지켜보고 싶은 부모님들의 리얼리티를 그린 프로그램. 박신양의 예능 고정 출연으로 화제를 모았던 tvN ‘배우학교’를 연출한 백승룡PD 신작으로, 연애 보다는 ‘결혼’에 초점을 맞춘 프로그램이라는 점에서 신선한 바람을 예고하고 있다.

3일 공개된 공식 포스터에는 한복과 양장을 믹스매치한 두 남녀가 꽃잎이 흩날리는 배경에서 서로 포옹하고 있는 그림이 그려져 있어 고혹적인 분위기를 자아낸다. 전통과 현시대가 어우러지며 부모와 자식의 결혼관을 한 프로그램에 담으려는 제작진의 의지가 비쳐지는 대목. 남녀의 모습 옆에는 ‘그대 내-맘에 들어-오면은’이라는 노래 가사가 삽입돼 있어, 더욱 로맨틱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궁금증을 자아냈던 첫 촬영 분위기도 2종의 티저 영상을 통해 공개됐다.

‘결혼 시키려는가?’라는 문구로 시작되는 ‘부모’ 편 티저 영상에서는 출연자의 부모가 한 명씩 등장하는 모습이 보여져 긴장감을 자아낸다.

출연자의 부모님들은 “짚신에는 짚신 짝이 있다고 하잖아요”, “남편감을 고르더라도 맞벌이하는 사람, 집에서 놀지 않고”, “평범한 집안이고 사람이었으면 좋겠어요”, “혼자 벌어서는 못 살아요, 요즘은”, “제가 좋으면 뭐해요, 본인이 좋아야지” 등의 멘트로 각자가 원하는 결혼관에 대해 이야기 하고 있다.

한편 ‘자식’ 편 티저 영상에서는 ‘결혼 하려는가?’라는 문구로 시작되는 영상을 통해 ‘한쌍’이 되고픈 자녀들의 현실 연애담이 담겨있다.

이번 프로그램에서 맞선을 보게 될 출연진들은 “2년 전부터 결혼에 대한 생각이 있었거든요”, “가정에 대한 욕심이 커지는 것 같아요”, “저보다는 많이 벌었으면 좋겠단 생각을…”, “이 정도면 많이 모으지 않았나”, “별 생각을 안 해봤어요, 남자 직업에 대해서”, “내가 진짜 사랑하는 사람이라면 잘 나가지 않더라도 (괜찮다)” 등의 멘트로 결혼에 대한 생각을 비추고 있다.

최근 서울 모처에서 진행된 ‘한쌍’ 촬영 현장에서는 맞선 데이트에 참가하며 설렘을 감추지 못하는 출연자들과 그 모습을 지켜보는 부모님들 사이에 긴장감이 흐르며, 묘한 분위기를 자아냈다는 전언.

이번 프로그램의 특징은 반려자를 찾고 싶은 미혼남녀들의 데이트를 통해 외모, 스펙, 취향 등 ‘결혼’에서 중요하게 생각하는 가치는 무엇인지를 고민하게 하고, 부모들은 자녀들의 데이트 행태를 관찰하며 어떤 생각을 갖고 있는 지를 들여다보며, 부모와 자식 간의 입장 차를 확인할 수 있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라는 점. 이 프로그램을 보는 미혼남녀라면 결혼에 대한 솔루션을 스스로 생각해보게 한다는 점에서 기존 연애 프로그램과는 확연한 차별을 둘 전망이다.

공개구혼 리얼리티 XtvN ‘한쌍’은 오는 7월 20일 저녁8시 XtvN과 tvN에서 동시에 첫 방송된다.

/한해선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