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문화 · 스포츠  >  방송·연예

한국투자파트너스, 드라마제작사 히든시퀀스 투자 결정

글로벌 OTT 증가·한한령 해제 기대감이 요인

  • 우영탁 기자
  • 2018-08-07 14:38:35
  • 방송·연예
한국투자파트너스가 미생, 시그널 등 히트작을 견인했던 이재문 대표의 드라마 제작사 히든시퀀스에 7일 기업초기 투자를 결정했다.

정화목 한국투자파트너스 수석 심사역은 이번 투자에 대해 “글로벌 OTT(Over the top,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등 콘탠츠 유통 플랫폼의 증가와 급변하는 방송 제작 산업을 고려했다”며 “‘구해줘’, ‘복수노트’와 같은 독특한 콘텐츠를 바탕으로 제작사도 하나의 브랜드처럼 소비자들에게 각인될 수 있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업계 관계자는 “방송국 기반 대형 제작 스튜디오가 아닌 중소형 제작사는 현재 생존조차 불투명하다”면서도 “하반기 한한령이 해제되고 중국 시장에 적극적으로 진출할 수 있게 된다면 이러한 상황이 나아질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한편 히든시퀀스는 신작 드라마인 ‘복수노트 2’를 오는 13일 xtvN을 통해 방영한다.
/우영탁기자 ta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