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해피투게더’ 현영 “동방신기 포옹 오해..안티카페 7개 생겨”

  • 김주원 기자
  • 2018-10-19 00:02:55
  • TV·방송
현영이 과거 안티들에게 시달렸던 사연을 공개했다.

‘해피투게더’ 현영 “동방신기 포옹 오해..안티카페 7개 생겨”

18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는 스페셜 MC 뉴이스트W 종현과 함께 2000년대를 휩쓴 여걸들 지석진-이혜영-강수정-정선희-현영이 출연, ‘여걸특집 동창회’ 특집으로 진행됐다.

현영은 “과거에는 안티카페가 많았었다”라며 “동방신기가 인기가 하늘을 찌르고 있었을 때였는데, 한 프로그램에서 제가 동방신기 멤버를 안으려다 말았는데, 예고편에서는 마치 안는 것처럼 편집이 됐더라”라고 털어놨다.

이어 “가뜩이나 목소리 때문에 안티팬이 많았는데, 동방신기 포옹 사건으로 그날 밤 안티 카페 7개가 생겼다”고 말했다.

이에 이혜영이 “그래도 그때가 그립지?”라고 하자 현영은 “그럼요”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여걸식스’는 지난 2005년부터 2007년까지 방송되며 위풍당당 여걸들과 함께 하는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이날 방송에서는 현영이 나이를 80년생으로 속인 사실이 폭로 됐다. 조세호는 “당시 현영이 자신을 80년 용띠라고 했다”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