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오피스·상가·토지

패스트파이브, 50인 이상 중소기업 맞춤 ‘커스텀 오피스’ 서비스 출시

공유오피스 내 중소기업 유치나서

패스트파이브, 50인 이상 중소기업 맞춤 ‘커스텀 오피스’ 서비스 출시
패스트바이브 시청점 전경=사진제공 패스트파이브

공유 오피스 기업 패스트파이브가 50~200인 규모의 중대형 스타트업 및 중소기업을 위한 맞춤형 업무공간 솔루션 ‘기업용 커스텀 오피스’를 출시한다고 31일 밝혔다.

커스텀 오피스 서비스는 패스트파이브의 서비스와 커뮤니티는 그대로 이용하면서 입주 회사의 니즈를 반영해 효율적인 사무 공간 레이아웃을 설계해주는 서비스다. 이 서비스는 올해 5월과 7월에 순차적으로 오픈 예정인 서울숲점과 강남역4호점부터 실행된다.

회사 측에 따르면 공유 오피스에 입주를 원하거나 이미 입주해 있는 해당 규모의 기업에 사무환경 조성 노하우와 기업이 원하는 공간적 요소를 결합한 최적의 오피스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김대일 대표는 “기존 공유 오피스는 1~50인실 규모의 공간이 가장 많이 구성돼 큰 규모의 기업은 직원들이 나뉘어서 일해야 했다”면서 “기업 특성에 따라 업무공간이 특정한 구조로 구성하기 위해 이번 커스텀 서비스가 매우 적격일 것”이라고 말했다./이재명기자 nowlight@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