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분양·청약

구로차량기지 부지에 최고 50층 주거복합단지

29일부터 '도시관리계획안' 주민 열람

구로차량기지 부지에 최고 50층 주거복합단지

서울 구로차량기지 자리에 최고 50층 규모 건물을 포함한 생활·상업·산업·업무 중심지가 들어선다.

서울 구로구는 구로차량기지 부지 15만 2,667㎡를 ‘그린스마트 밸리’로 개발하는 도시관리계획안을 마련해 29일부터 주민 열람에 들어간다고 23일 밝혔다.

계획안에 따르면 해당 부지 일대는 최고 175m, 50층 높이 스카이라인을 형성하게 된다. 3,000여 가구의 주거 복합단지, 쇼핑 등 복합상업시설, 비즈니스호텔·컨벤션 등 업무지원시설, 보육·의료·체육 등 생활지원시설, 지식산업센터 등이 계획안에 담겼다. 건축물 간 보행을 위한 ‘공중 보행 데크’, 주변 지역을 이어주는 ‘연결 브릿지’ 등 구상도 포함했다. 구는 올해 중 용도 변경과 결정·고시를 목표로 구의회 의견 청취와 도시계획위원회 자문을 거쳐 서울시에 도시관리계획안 결정을 신청하기로 했다. 구 관계자는 “계획대로 진행되면 2027년께 차량기지가 이전되고 2028년 이전 부지에 대한 개발 공사가 시작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주원기자 jwoonmai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