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오피스·상가·토지

LH, 검단신도시 초역세권 상업용지 공급

검단신도시 최초 공급…3.3㎡당 1,300만원대
3만여 가구 배후수요…다음 달 3일 입찰신청

  • 진동영 기자
  • 2019-05-13 09:23:06
  • 오피스·상가·토지
LH, 검단신도시 초역세권 상업용지 공급
검단신도시 토지이용계획도.

LH, 검단신도시 초역세권 상업용지 공급
검단신도시 위치도.

한국토지주택공사는 검단신도시 역세권 위치에 있는 상업용지 19필지를 경쟁입찰방식으로 공급한다고 13일 밝혔다.

공급하는 용지는 검단신도시 1단계 사업구역에 위치한 상업용지 C5·C6·C8블록 내에 있다. 2024년 개통 예정인 인천지하철 1호선 연장선 101역사를 둘러싸고 있는 초역세권이다.

필지당 면적은 796~2,551㎡다. 공급예정 금액은 3.3㎡당 평균 1,313만원 수준으로 인근 개발지구의 같은 용도 토지보다 저렴한 편이다. 토지는 근린생활시설·판매·업무·문화·교육 등으로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총 3만3,000가구가 들어서는 인천검단신도시 1단계 구역은 지난해 10월부터 아파트 분양을 시작해 2021년 6월부터 본격 입주가 시작된다. 입주가 끝나면 3만 가구 이상의 배후수요를 확보하는 셈이다. 특히 이번에 공급되는 상업용지는 공동주택용지를 제외하면 검단신도시에서 최초로 일반에 공급되는 용지다.

대금납부는 3년 분할납부 방식으로 계약체결 때 계약금 10%를 내야 한다. 나머지 중도금과 잔금 90%는 계약 체결일부터 3년 동안 6개월 단위로 총 6회 균등분할로 내면 된다. 현재 할부이자율은 연3.5%이고 납부 약정일보다 선납하면 선납할인(현재 연2.5%)도 된다. 다음 달 3일 입찰신청을 받아 4일 개찰한다. 계약체결은 다음 달 24~25일이다. /진동영기자 ji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