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부동산분양·청약
현대건설, 단지내 공유형 전기자전거 ’H 바이크‘ 개발




현대건설(000720)이 아파트 주민들을 위한 공유형 전기자전거 ‘H 바이크(H Bike·사진)’를 개발했다. 현대건설은 건설사 최초로 아파트 단지에 공유형 전기자전거 서비스를 도입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서비스는 고객에게 더 많은 가치를 제공하겠다는 현대건설의 ‘H 시리즈’ 일환이다.

현대건설은 H 바이크 개발을 위해 현대차 사내 스타트업팀인 ‘포엔’과 협력했다. 우선 하이브리드 차량에서 배터리를 추출해 전기자전거에 적용했으며, 사물인터넷(IoT) 전문 개발업체인 에임스(AIMS)가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주민들은 세대별 월 1,000원 ~ 2,000원 수준의 저렴한 비용으로 편리하게 이용 가능하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빠르게 변화하는 주거문화 뿐만 아니라 각종 서비스도 도입해 고객들의 삶에 가치를 더하는 H 시리즈를 지속 개발하고 있다”고 말했다./진동영기자 jin@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5.31 17:35:35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