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동백꽃 필 무렵' 백은혜, 종영 소감 전해.."작품의 한 켠이 되게 해주셔서 감사"

  • 김주희 기자
  • 2019-11-21 01:10:00
  • TV·방송
‘동백꽃 필 무렵’ 백은혜가 종영 소감을 전했다.

'동백꽃 필 무렵' 백은혜, 종영 소감 전해..'작품의 한 켠이 되게 해주셔서 감사'
사진=팬엔터테인먼트

백은혜는 KBS 2TV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에서 정숙(이정은 분)의 딸 ‘성희’로 등장,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짧은 분량임에도 불구하고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극 중 백은혜는 정숙(이정은 분)의 딸 ‘성희’로 등장했다. 첫 등장부터 남다른 분위기와 충격적인 정체로 시선을 사로잡은 그는 정숙을 무시함은 기본, 동백(공효진 분)에게 막말까지 퍼붓는 등 얄미운 캐릭터로 등극, 안방극장에 분노를 유발했다.

특히, 오로지 정숙의 보험료만을 노리는 ‘성희’의 모습을 백은혜는 차분한 말투, 감정이 느껴지지 않는 표정 등 특유의 디테일한 표현력으로 완벽 소화, 극의 몰입도를 한층 더 높이며 강한 임팩트를 남기기 충분했다.

이처럼 인상 깊은 연기를 선보인 백은혜는 마지막 방송을 하루 앞둔 오늘(20일) 소속사를 통해 “2019년 가을을 동백꽃으로 물들였던 드라마에 참여할 수 있어 영광이었다. 좋은 글과 배우들, 그리고 스태프들로 채워진 드라마였던 만큼 저에게도 오랫동안 잊히지 않을 작품일 것 같다. 도움을 주고 반겨준 동료들, 선배님들에게 감사하고 작품의 한 켠이 되게 해주셔서 감사하다”며 소감을 밝혔다.

한편, ‘동백꽃 필 무렵’은 매주 수요일,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김주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