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CCTV에 스프레이 뿌리고…" 암호화폐 방송 '유튜버' 공격한 괴한 1명 호주로 도망

  • 김경훈 기자
  • 2020-01-13 08:54:08
  • 사회일반

암호화폐, 비트코인, 유튜버, 괴한, 폭행, 호주, 인터폴, 경찰

'CCTV에 스프레이 뿌리고…' 암호화폐 방송 '유튜버' 공격한 괴한 1명 호주로 도망
/연합뉴스

서울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암호화폐 관련 방송을 진해하는 유명 유튜버를 흉기로 공격한 신원미상의 남성 2명 가운데 1명이 범행 직후 호주로 도망친 것으로 확인됐다.

13일 이 사건을 수사 중인 서울 성동경찰서는 40대 남성 A씨를 지난 11일 오후 5시쯤 수원역에서 체포해 강도살인미수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전했다. A씨와 같이 범행을 저지른 또 다른 피의자 B씨는 50대 남성으로 범행 직후 홍콩을 경유해 호주로 도피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체포영장이 나오는 대로 경찰청을 통해 인터폴에 공조를 요청한다는 방침이다.

유튜버를 흉기로 공격한 이들은 지난 9일 새벽 서울 성동구 한 아파트 단지에서 가상화폐 투자 관련 영상을 올리는 유튜버의 팔을 수갑으로 묶은 뒤 흉기를 휘두르고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 조사에 따르면 A씨 등은 범행 전 아파트 엘리베이터 CC(폐쇄회로)TV에 스프레이를 뿌리고 도주 경로를 탐색하는 치밀한 계획을 세워놓고 이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피습 당한 유튜버는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는 퇴원해 집에서 안정을 취하고 있고 경찰에 신변보호를 요청한 것으로 전해졌다. 일각에서는 투자 관련 보복성 습격이 아니냐는 추측이 이어지고 있다.

이와 관련, 경찰은 “먼저 체포한 용의자를 대상으로 범행 경위를 파악할 계획”이라면서 “해외로 도피한 용의자에 대해서는 인터폴을 통해 국제 공조를 요청할 것”이라고 상황을 설명했다. /김경훈기자 styxx@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