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사회사회일반
부탄가스 8개 뚫고 불 붙여 폭발시킨 20대…현장엔 유서까지
/부산소방재난본부 제공




부산의 한 오피스텔에서 부탄가스 폭발 사고로 1명이 크게 다치고 유리창과 차량 등이 파손됐다.

부산 금정경찰서에 따르면 17일 오전 1시 38분 부산 금정구 한 오피스텔 8층 A(29) 씨 집에서 큰 소리와 함께 함께 폭발이 발생했다.

사고로 인해 A씨가 심한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 중이다. 이 충격으로 오피스텔 유리창이 파손됐고, 인근에 주차된 차량 7대 일부가 파손됐다.

경찰은 A씨가 자신의 집에서 미리 준비한 부탄가스 8개에 구멍을 뚫고 라이터로 불을 붙인 것으로 보고 있다. A씨 집에서는 유서가 발견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부산소방재난본부 제공


/김진선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서경스타팀 김진선 기자 sestar@sedaily.com
주요 뉴스
2020.05.27 16:16:33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