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서경스타TV·방송
'내 딸 하자' 양지은X김다현, 찾아가는 '노래 효도쇼' 첫 주자 출격
/사진=TV CHOSUN '내 딸 하자' 제공




‘내 딸 하자’ 양지은, 김다현이 ‘직접 찾아가는 노래 효도쇼’ 첫 번째 ‘뽕짝꿍’으로 출격한다.

TV CHOSUN 신규 프로그램 ‘내 딸 하자’는 ‘미스트롯2’ TOP7 양지은, 홍지윤, 김다현, 김태연, 김의영, 별사랑, 은가은과 미스레인보우 강혜연, 윤태화, 마리아 등이 전국에서 사연을 보낸 팬들을 찾아가 ‘1일 딸’로 노래 서비스를 해드리는 노래 효도쇼다.

이와 관련 ‘내 딸 하자’ 2회에서는 ‘미스트롯2’ 진 양지은과 미 김다현이 긴장과 설렘 속에 ‘직접 찾아가는 노래 효도쇼’의 첫 번째 국민 딸로 나선다. 양지은과 김다현은 첫 번째 사연의 주인공을 위해 예쁜 꽃바구니와 화관까지 손수 준비하며 설레는 만남을 준비했던 터. 첫 번째 사연의 주인공은 올해 칠순을 맞은 어머니로, 코로나로 우울해하시는 어머니를 위해 노래 효도쇼를 선물하고 싶다는 딸의 사연을 받아든 양지은과 김다현은 꽃바구니를 들고 딸이 운영하는 미용실을 깜짝 방문했다.



이어 양지은과 김다현은 미용실로 오기로 한 칠순 어머니를 위해 남몰래 미용실을 칠순 파티룸으로 꾸미는데 이어, 진짜 머리를 하러 온 미용실 손님처럼 위장해 등장하는, 서프라이즈 파티 계획을 세웠다. 이후 양지은과 김다현은 칠순 어머니가 미용실에 도착하자 미리 준비한 화관과 촛불 케이크를 선물하는 동시에 즉석에서 ‘1일 딸 효도송’을 듀엣으로 부르며 신명 나는 미니 칠순 잔치를 벌였다.

제작진은 “양지은-김다현이 찾아가는 첫 번째 노래 효도쇼를 위해 열의를 가지고 감동의 시간을 만들었다”라며 “그동안 받은 큰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진심이 담긴 노래 선물을 선사했던, 양지은-김다현의 열정적인 활약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TV CHOSUN ‘내 딸 하자’ 2회는 9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한은기 인턴기자 eungie@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