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서경스타TV·방송
'아무튼 출근!' 가발 디자이너 김한솔, 탈모인 일상 책임지는 뜻깊은 밥벌이
/ 사진=MBC '아무튼 출근!' 제공




‘아무튼 출근!’에서 자기 일에서 진정한 즐거움을 찾는 현대인들의 직장생활이 공개된다.

28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아무튼 출근!’에서는 가발 디자이너 김한솔, 신약 개발 연구원 백지수, 여행 가이드 류재선과 작가 김민주 부부의 다채로운 밥벌이가 그려진다.

김한솔은 머리카락 콤플렉스에 정면 돌파한 뜻깊은 밥벌이를 공개할 예정이다. 선천적 양털 모발 유전자를 지닌 그는 25년째 가발을 착용하고 있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른 아침부터 자신이 착용할 가발을 꼼꼼히 세척한 김한솔은 다양한 헤어스타일로 변신하는가 하면, 가발을 빨리 바꿔쓰는 장기를 자랑하기도. 본격적인 업무에 나선 그는 쉽게 접할 수 없는 탈모 마네킹을 소개하고, 고객들이 부담 없이 찾을 수 있는 프라이빗한 시술 공간까지 공개했다.

또 김한솔은 각기 다른 고민을 안고 그를 찾아온 손님들에게 완벽한 맞춤형 솔루션을 제안, 탈모인들의 고민 해결사다운 면모를 선보였다. 그는 의뢰인들의 마음에 누구보다 깊이 공감하며 따뜻한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고. 그뿐만 아니라 커트부터 파마까지 빈틈없는 미용 스킬을 발휘, 고객들이 원하는 헤어스타일을 찰떡처럼 구현하며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켰다. 머리카락은 물론 의뢰인들의 자신감까지 디자인하는 김한솔의 일상에 궁금증이 더해진다.



백지수는 무려 18,000여 명의 연구 인력을 자랑하는 마곡의 대규모 연구단지에서의 하루를 보여준다. 그는 출근 후 마치 암호 같은 수식으로 가득한 실험 노트를 작성하고, 안전 장비를 착용한 뒤 복잡한 실험을 진행하는 등 평소에 접하기 어려웠던 신약 개발의 과정을 공개해 신세계를 선사할 전망이다.

백지수는 거듭되는 실패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초연한 태도로 자기 일에 몰두할 수 있는 특별한 이유를 공개했다. 실험 도중 ‘물멍’을 즐기며 소소한 행복을 찾고, 고요한 실험실을 신나는 배경음악으로 채울 만큼 긍정적인 그가 4년 동안 무려 1만 번의 도전에 실패했다는 사실이 밝혀져 놀라움을 안기기도. 어렵고 복잡하지만 남다른 자부심과 사명감을 안겨주는 백지수만의 밥벌이가 어떤 모습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로마에 거주하는 류재선과 김민주는 코로나 사태로 인해 직격탄을 맞은 여행 업계 종사자의 현주소를 보여준다. 여행이 금지된 현 시국에 발맞춰 사람들에게 랜선 여행의 재미를 선사하는 류재선과, 8년간의 가이드 생활 후 작가 활동을 하는 김민주는 낭만 가득한 직장 생활로 안방극장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특히 류재선은 시청자들과 댓글로 발 빠르게 소통하고, 다양한 관광지를 꼼꼼하게 소개하며 ‘가이드의 신’ 저력을 입증했다. 그는 영화 ‘로마의 휴일’에서 오드리 햅번이 거닐던 다양한 장소와 예술가 피카소, 미켈란젤로, 라파엘로의 흔적이 남겨진 공간들을 걸어 다니며 오랜 기간 여행을 떠나지 못한 많은 이에게 대리만족을 선사했다. 이른 시간 하루를 시작한 류재선은 새벽 감성 가득한 로마의 풍경과 여러 관광지에 숨겨진 다양한 비하인드 스토리까지 들려줬다고 해 기대가 높아진다.

한편 MBC 예능프로그램 ‘아무튼 출근!’은 28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