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문화 · 스포츠문화
CJ올리브네트웍스, AI가 재창조한 유명 작품 NFT로 만든다

AI 기술 접목한 AiRT 출시

자가 화풍 학습해 재창조

류재춘 작가 등 NFT 발행도

차인혁 CJ올리브네트웍스 대표이사./사진제공=CJ올리브네트웍스




CJ올리브네트웍스가 예술작품에 인공지능(AI) 기술을 접목시켜 새로운 창작물을 만들어 내는 AI 아트워크 플랫폼 ‘AiRT(에어트)’를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향후 에어트를 활용해 유명 작가의 작품을 대체불가능한토큰(NFT)으로 만들어내겠다는 방침이다.

에어트는 AI 디지털 판화 제작 솔루션으로 변량 자동 인코더(VAE)와 생성적 적대 신경망(GAN) 기술을 융합해 기존 작가의 작품을 AI가 학습해 연작을 제작하거나 영상물로 창작하는 서비스다.



작가의 채색 화풍을 학습해 채색하지 않은 다른 작품에 작가의 특성이 반영된 색과 질감을 부여하는 AI 채색 기술인 ‘AiRT Painter’, 작가의 작품을 학습한 뒤 AI 작품과 융합해 연작과의 연결성을 극대화하는 AI 연작 생성기술 ‘AiRT Producer’를 적용할 수 있다. 에어트는 AI 학습을 통해 작가의 정체성을 유지하는 동시에 새로운 표현 기법을 더하여 한층 더 독특하고 창의적인 작품을 만들어 낸다고 CJ올리브네트웍스는 설명했다.

CJ올리브네트웍스는 향후 유명 작가들의 작품들에 에어트를 적용해 NFT화하겠다는 방향도 밝혔다. 현재는 국내 대표 수묵 산수화 작가인 류재춘 화백의 유명 작품의 NFT 발행을 추진 중이다. 이 외에도 전통 예술 및 신진 작가들과의 협업을 통해 다양한 형태의 예술 작품 NFT를 발행할 예정이다.

차인혁 CJ올리브네트웍스 대표는 “NFT는 대체 불가능한 원본이 하나만 존재하도록 고유 값을 부여하고 블록체인 기술에 의해 해킹, 수정 등이 불가능하기 때문에 예술 작품의 희소성과 고유의 가치를 더 높일 수 있다”며 “우선 AI 기술을 접목한 신개념 K-아트 작품을 선보이고, 중장기적으로는 다양한 K-콘텐츠 분야의 NFT 생태계 확산에 적극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바이오IT부 허진 기자 hjin@sedaily.com
'나의 오늘'이 아니라 '우리의 내일'을 위해 생각하고 쓰겠습니다. 오직 '내일'과 '우리'를, 생각과 쓰기의 종착지로 삼겠습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