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팝업창 닫기

이메일보내기

"이재명, 벤치 사람 있는데…혼비백산" 4초 영상 올린 이준석

이준석, 이재명 ‘신발 벤치’ 지적…민주 "사실 왜곡"

신발 신고 벤치 올라간 김은혜도 역풍…결국 사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인천 계양을 후보가 연설을 하기 위해 벤치에 올라서고 있다. 이준석 페이스북 캡처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인천 계양을 보궐 선거에 나선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의 짧은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엔 이 후보가 연설을 위해 신발을 벗고 벤치에 올라가자 앉아있던 시민 두 사람이 자리를 떠나는 모습이 담겨있다.

이 대표는 지난 1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해당 영상과 함께 “가는 길에 아이가 있으면 밀어내고, 벤치에 사람이 있으면 뜬금없이 올라가서 혼비백산하도록 만들고, 국회의원 서울로 밀어내고 그 빈 곳에 출마하는 것과 묘하게 닿아있다”라는 내용의 글을 올렸다.

또 이 대표는 이날 이재명 후보가 인천 미추홀구 도화지구 상가 앞에서 즉석연설하기 위해 신발을 신고 벤치 위에 올라가는 사진도 잇따라 공개했다. 이 대표는"벤치는 앉는 곳이고 저렇게 신발 신고 올라가라고 있는 곳이 아니다"라며 “국회의원 후보라는 사람이 저렇게 하면 다른 사람이 문제의식을 가져야 하는데 시장 후보부터 더불어 주르르 따라서 올라간다”고 지적했다.



유튜브 캡처


이어 “윤석열 대통령이 후보 시절 열차 좌석에 다리를 잠시 올려서 신속하게 사과한 일이 있으니 이재명 후보 등 사진에 찍힌 민주당 후보자 전원은 신속히 사과하라”고 요구했다. 이에 이 후보측은“연설 이후 물티슈, 장갑 등을 이용해 곧바로 현장을 청소했다”며 관련 사진을 공개했다. 그러면서 “전후 관계를 확인하지 않고 사실을 왜곡한 이준석 대표야말로 즉각 사과하고 사실을 정정하라”고 반박했다.

한편 민주당 지지자들은 “국민의힘도 그랬다”며 김은혜 국민의힘 경기지사 후보가 지난 2일 신발을 신고 벤치 위로 올라간 사진으로 맞불을 놓기도 했다. 이에 김은혜 후보는 결국 “주민들이 편히 쉬기 위해 이용하시는 벤치에는 마땅히 신발을 벗고 올라가야 한다”며 사과했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