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전국

강동구, 암사동에 '명예도로명' 부여

서울 강동구는 암사동 유적이 자리한 선사사거리에서 서원마을입구 구간에 ‘암사선사유적로’라는 명예도로명을 부여한다고 11일 밝혔다.

명예도로명은 ‘도로명주소법’에 따라 이미 도로명이 부여된 도로 구간의 전부 또는 일부에 기업 유치나 국제 교류 등을 목적으로 도로명을 추가로 부여하는 것으로 안내지도에 법적 도로명과 함께 5년간 표기된다.

명예도로명판에는 신석기를 대표하는 유물인 빗살무늬토기를 그려 넣어 암사동 유적지의 역사성을 두드러지게 했다는 게 강동구 측 설명이다.

구 관계자는 “이번 명예도로명 부여로 암사동 유적의 세계문화유산 등재를 기원함과 동시에 선사 주거지의 역사적 가치를 널리 알리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민정기자 jeong@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