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TV·방송
‘비디오스타’ 에이솔 “중2때 왕따로 결국 자퇴···선생님은 내 탓만”




‘비디오스타’ 에이솔이 중2 때 자퇴한 사연을 밝혔다.

23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불굴의 마이웨이’ 특집으로 이재용, 정영주, 김재화, 미료, 에이솔이 출연했다.

이날 에이솔은 중2때 자퇴를 했다며 “음악 때문에 자퇴를 한 건 아니다. 여러 이유가 복합적이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에이솔은 “심하게 왕따를 당해서 중학교 2학년 때 자퇴를 했다”며 “교복과 체육복 뺏기기는 일쑤였다. 물건 빼앗는 것을 넘어서 폭력까지 쓰더라”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다.



이어 에이솔은 “못 참겠다 싶어서 어머니에게 말했다. 부모님께서 학교 선생님과 상담을 했는데 선생님이 ‘원인은 너에게 있다’고 말하더라. 어머니가 원래는 자퇴를 반대하시려 했는데, 그 선생님을 보고 자퇴하라고 해서 했다”고 털어놨다.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화면캡처]

/서경스타 전종선기자 jjs7377@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전종선 기자 jjs7377@sedaily.com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