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TV·방송
현미, 여든 나이에도 불구 신체 나이는 '50세'인 비결?
현미, 여든 나이에도 불구 신체 나이는 ‘50세’인 비결?




가수 현미(80세)가 실시간 검색어 순위에 오른 가운데 그의 건강 비결이 관심을 모은다.

현미는 지난 2016년 SBS ‘좋은 아침’에 출연해 자신의 신체 나이가 50세라는 사실을 밝혀 스튜디오를 놀라게 했다.

그는 “자기 건강은 자기가 지켜야 한다. 나는 집에서 나올 때 ‘현미야 오늘도 싱그러운 모습 보이자’하고 나온다”고 말하며 항상 밝게 살려 노력하는 것이 비결임을 전했다.



누리꾼들은 “와 여든이 넘으셨구나”,“본인 나이에 연연하면 얼굴에 그게 드러나더라”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좋은 아침’ 캡처]

/서경스타 김상민기자 ksm3835@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김상민 기자 ksm3835@sedaily.com
주요 뉴스
2020.06.06 12:00:00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