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검법남녀' 정유미, 열혈 검사 변신…성장형 캐릭터 예고

  • 양지연 기자
  • 2018-04-18 08:32:53
  • TV·방송
'검법남녀' 정유미, 열혈 검사 변신…성장형 캐릭터 예고
/사진=HB엔터테인먼트

‘검법남녀’ 정유미가 선보일 열혈 검사 캐릭터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MBC 새 월화드라마 ‘검법남녀’(극본 민지은 원영실, 연출 노도철)는 괴짜 법의학자와 초짜 검사의 공조 수사를 다룬 장르물로, 극 중 정유미는 열정과 허당미 가득한 서울 동부지검 형사 8부 초임검사 은솔 역을 맡아 정재영(백범 역)과 아주 특별한 공조를 보여줄 예정이다.

극 중 은솔은 소위 ‘금수저’로 태어난 독특한 이력에 포토메모리 능력과 뛰어난 감수성을 가졌으며, ‘마음’으로 통하고 ‘진실’로 납득시키는 검사가 되겠다는 인상을 갖고 있는 인물이다. 정유미는 은솔이 가진 가장 큰 매력을 “상대의 마음을 헤아릴 줄 아는 따뜻함”이라고 설명하며, “마냥 밝고 의욕만 넘치는 철부지 같은 초임검사가 아니라 오히려 사건을 보는 시각이 넓고 깊은, 따뜻함이 배어있는 열혈검사 캐릭터이다”라고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날 공개된 스틸 컷 속 정유미는 화이트 셔츠에 심플한 디자인의 블랙 수트를 입고 있는 모습으로, 사건의 진실을 파헤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검사로서의 포스와 미숙하지만 정의를 추구하는 초임 검사의 열정과 의협심을 동시에 느낄 수 있다.

이처럼 정유미는 ‘검법남녀’를 통해 고생 모르고 자란 ‘금수저 검사’가 수많은 인물들과 사건들을 마주하며 점차 성장해가는 입체적인 모습을 보여줄 예정으로, “극 중 여러 사건을 마주하며 어려움을 많이 겪게 될 텐데, 그 안에서 은솔만의 따뜻하고 긍정적인 시선과 마음으로 상황을 대하고, 공감갈수 있는 연기를 선보이려 노력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또한 “프로페셔널한 검사의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작은 표정 변화와 발성, 발음 등 디테일한 부분들까지 세심하게 신경 쓰고 있다. 전체 드라마의 흐름을 따라 어떤 방식으로 성장해갈지, 나 역시 설레어 하며 대본을 연습하고 있다. 그런 부분을 시청자 여러분께서도 함께 해주셨으면 한다”라며 정유미표 은솔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고, “은솔이로 열심히 즐겁게 살아보도록 노력하겠다. 검법남녀! 은솔!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라고 작품에 대한 관심을 당부했다.

한편 2018년 상반기 MBC가 야심 차게 선보이는 ‘검법남녀’는 완벽주의에 까칠한 성격을 가진 법의학자 백범과 발랄함과 따뜻함, 허당기를 갖춘 신참 검사 은솔의 아주 특별한 공조 수사를 다룬 장르물로, 현재 방영 중인 ‘위대한 유혹자’ 후속으로 오는 5월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서경스타 양지연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