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문화 · 스포츠  >  스포츠

김정근, 이승우 골에 “주워먹었다” 발언 논란 “선수 이름도 실수하더니”

  • 이정인 기자
  • 2018-08-24 10:21:59
  • 스포츠
김정근, 이승우 골에 “주워먹었다” 발언 논란 “선수 이름도 실수하더니”
/사진=MBC

MBC 김정근 캐스터가 이승우 선수를 향한 발언으로 논란이 되고 있다.

23일 김정근 캐스터는 안정환 해설위원, 서형욱 해설위원과 함께 자카르타 현지에서 열린 ‘2018 자카르나 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16강전’ 중계를 진행했다.

이날 김 캐스터는 이승우가 후반 10분에 골을 넣자 “이승우의 재치 있는 플레이. 이런 것을 우리가 주워 먹었다고 표현해도 될까요?”라고 말했다. 특유의 드리블 실력으로 상대 선수를 제치고 추가 골을 넣은 것에 대해 이 같이 표현한 것.

그러자 안정환은 “이건 주워 먹은 게 아니다. 잘한 거다”라고 반박했다.

이어 김정근은 “완벽하게 요리해서 2~3명을 제쳤다”고 말했고 안정환은 “이게 어떻게 주워 먹은 거냐. 요리 해 먹은 거지”라고 말했다.

김정근의 발언이 퍼진 후 누리꾼들은 “어시스트 없이 혼자 힘으로 했는데 뭘 주워먹었따는 건가”, “김정근 중계 볼 때마다 선수 이름 실수 연발하더라”, “말실수로 추락하는구나”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정인기자 lji3633@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