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공식] 신예 조이현, MBC ‘나쁜형사’ 캐스팅…신하균과 호흡

  • 김다운 기자
  • 2018-10-19 16:18:12
  • TV·방송
[공식] 신예 조이현, MBC ‘나쁜형사’ 캐스팅…신하균과 호흡
/사진=JYP엔터테인먼트

신인 배우 조이현이 MBC 새 월화드라마 ‘나쁜형사’에 합류한다.

2018년 하반기를 책임질 기대작으로 뽑히는 ‘나쁜형사’는 연쇄 살인마보다 더 독한 형사와 연쇄 살인마보다 더 위험한 사이코패스의 아슬아슬한 공조수사를 그린 범죄 드라마다. 범인을 잡기 위해서라면 그 어떤 불법도 마다하지 않는 형사 ‘우태석’ 역의 신하균을 비롯해 이설, 박호산, 김건우, 홍은희 등 탄탄한 배우진으로 화제를 모았다.

최근 JYP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한 신인 배우 조이현이 작품에 합류하면서 신선함을 더하고 있다. 조이현은 극중 주요 에피소드가 되는 실종 사건의 목격자 ‘배여울’로 분해 임팩트 있는 연기를 펼치고 형사인 신하균과 합을 맞추며 팽팽한 긴장감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조이현은 “현재 출연 중인 ‘배드파파’에 이어 바로 새 작품 ‘나쁜형사’에 들어가게 돼 너무 설렌다. ‘나쁜형사’ 캐스팅 소식을 들었을 때 무척이나 기뻤고, 특히 신하균 선배님과 호흡을 맞출 수 있다는 점이 영광스러웠다”며 “실종 사건의 결정적인 목격자 역할을 맡은 만큼 최선을 다해 배역을 소화하겠다”는 당찬 각오를 밝혔다.

MBC 새 월화드라마 ‘나쁜형사’(극본 허준우, 강이헌 / 연출 김대진, 이동현)는 ‘배드파파’ 후속으로 올 겨울 안방극장을 찾을 예정이다.

한편, 조이현은 한림연예예술고등학교 뮤지컬과를 거쳐 경희대학교 연극영화학과에 입학한 준비된 신예다. 지난 2016년 JYP엔터테인먼트의 배우 연습생으로 발탁된 뒤 꾸준한 트레이닝을 받아왔다. 어반자카파 조현아의 ‘그대 떠난 뒤’, 2PM 우영의 ‘뚝’ 뮤직비디오와 KBS 2TV 드라마 ‘마녀의 법정’ 등에 출연했으며 현재는 MBC 월화드라마 ‘배드파파’에서 ‘김세정’ 역을 맡아 신은수와 호흡을 맞추고 있다.

/김다운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