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강창일 의원, "29일 종합국감, 철저 검증"

강창일 의원, '29일 종합국감, 철저 검증'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소방청 국정감사가 열린 지난 15일 강창일(오른쪽 사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조종묵(왼쪽 사진) 소방청장에게 기동복 개정과 관련된 의혹에 대해 질의하고 있다. /국회방송 캡처

강창일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은 오는 29일 종합 국정감사를 앞두고 ‘철저 검증’ 의지를 밝혔다.

강 의원은 “문재인 대통령께서 ‘연방제 수준의 자치분권’과 ‘최고의 발전전략’으로서의 자치분권을 강조했듯, 지난 국정감사 기간 중 지방자치, 특히 핵심인 재정자치에 대해 철저히 검증했다”고 말했다. 그는 종합감사에서도 “지방자치 핵심 사안을 집중 점검하고, 제주도의 현안인 강정마을 공동체 회복, 양배추 농가에 대한 지원 등을 철저히 확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소방청은 강 의원의 질의에 소방 기동복 개선을 약속하기도 했다. 소방청은 “방염성능과 마찰대전압(정전기) 시험항목도 검증을 거쳐 필요한 부분은 재검토를 포함하여 수정· 보완하는 등 직원들의 안전성과 활동성이 향상되도록 할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다.

강 의원은 기존에 관행처럼 지속된 고위공직자 재취업 심사와 관련해 인사혁신처에 철저한 제도 개선을 주문할 예정이다.

다만 서울교통공사의 채용관련 논란에 대해 “비정규직의 정규직화로 안전의 외주화를 막았고, 노동자의 안전뿐만 아니라, 시민의 안전도 자체를 강화시켰다”며 실제로 지하철 승강문 고장 사고도 확연히 개선된 통계가 드러난다“고 지적했다. 그는 “감사원 감사로 내용은 규명하되, 안전도 강화와 비정규직의 정규직화 자체를 막으려고 해서는 안 된다”며 “차질 없는 추진”을 강조할 예정이다.
/변재현기자 humbleness@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