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창원 공사장에서 50대 노동자 추락해 사망

  • 김주원 기자
  • 2018-11-05 19:34:15
  • 사회일반
창원의 한 공사장에서 50대 노동자가 추락해 사망했다.


창원 공사장에서 50대 노동자 추락해 사망

5일 오후 3시 28분께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한 건물 신축 공사장 2층(10m 높이)에서 일용직 노동자 A(58)씨가 추락했다.

A씨는 머리 등을 크게 다쳐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았지만 이날 오후 4시 25분께 숨졌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안전모를 착용한 상태였다. H빔을 조립하다가 발을 헛디뎌 실족한 것으로 추측되고 있다. 경찰은 사고경위와 안전수칙 준수 여부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