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아는형님' 라미란 "나의 장래희망은 멜로퀸, 강호동과 멜로 연기 해보고파"

  • 이정민 기자
  • 2019-01-05 12:35:21
  • TV·방송
'아는형님' 라미란 '나의 장래희망은 멜로퀸, 강호동과 멜로 연기 해보고파'
JTBC ‘아는형님’

‘아는 형님’ 라미란이 “강호동과 멜로 연기를 해보고 싶다”고 밝혀 화제다.

5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 새해 첫 전학생으로 박성웅, 라미란, 진영이 ‘형님 학교’를 방문한다. 이날 개봉을 앞둔 영화 ‘내안의 그놈’에 출연하며 인연을 맺은 세 사람이 그동안 호흡을 맞추며 쌓아온 유쾌한 에피소드를 대방출할 예정이다.

라미란은 입학신청서 코너에서 “나의 장래희망은 멜로퀸이다”라고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이번에 촬영한 영화에서 멜로 연기에 도전해보니 힘들긴 했지만 욕심이 생겼다”며 그 이유를 밝혔다. 이에 형님들이 “우리 중에 상대역을 고른다면 누구를 선택하겠는가”라고 묻자, 라미란은 강호동을 선택했다.

형님들이 이유를 궁금해하자 라미란은 “가끔씩 진지해지는 강호동의 모습이 인상 깊었다”고 말해 강호동을 흐뭇하게 했다. 강호동은 부끄러워하면서도 자신을 선택해 준 라미란에게 로맨틱한 대사를 건네 웃음을 안겼다.

한편, JTBC ‘아는 형님’은 5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이정민기자 ljm013@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