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생활의 달인’ 드라이 카레 달인, 비법은 청포도?…광주 ‘시바카레’

  • 김호경 기자
  • 2019-01-28 21:31:29
  • TV·방송
‘생활의 달인’ 드라이 카레 달인, 비법은 청포도?…광주 ‘시바카레’
사진=SBS ‘생활의 달인’ 방송 화면 캡처

‘생활의 달인’ 드라이 카레 달인이 화제다.

28일 방송된 SBS ‘생활의 달인’에서는 드라이 카레의 달인, 최재광 달인이 소개됐다.

전라남도 광주에 위치한 한 카레 집, 이곳에 SNS를 떠들썩하게 한 특별한 카레가 있다.

느끼하지 않고 담백한 맛이 일품인 최재광(36세) 달인의 드라이 카레가 바로 그 주인공이다.

강한 불로 수분을 증발시켜 만들어낸 드라이 카레에는 다진 고기와 양파만 들어가지만 일단 한 번 맛을 본 단골들은 그 맛을 잊지 못하고 다시 찾아오게 된다.

중독성 강한 맛의 비밀은 바로 카레에 들어가는 육수에 있다. 일반적으로 닭 뼈를 우려 만드는 카레 육수와 달리 담백하고 깔끔한 맛을 살리기 위해 닭가슴살로 육수를 낸다.

여기에 구운 청포도를 넣어 단맛을 끌어올린 토마토소스까지 더해지면 다른 카레들은 따라올 수 없는 깊고 진한 맛이 완성된다.

달인은 많은 향신료를 넣어 끓여내는 일본식 전통 카레와는 달리, 재료 하나하나가 조화를 이루는 카레를 위해 직접 일본의 카레 가게들을 찾아가 먹어본 뒤 연구해 자신만의 드라이 카레 레시피를 개발해왔다고 한다.

한편 달인의 가게는 ‘시바 카레’로 광주 동구 장동에 위치해 있다.

/김호경기자 khk010@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