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지역경제 활성화 방법은? “지역화폐가 소득주도성장 이끄는 해법” 적절한 가맹점 범위 지정

  • 홍준선 기자
  • 2019-02-01 14:07:49
  • 사회일반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오늘 1일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정부 여당은 민생 경제를 살리는데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홍 원내대표는 이날 서울 용산역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지난주 고위 당정 협의회에서 설 명절을 앞두고 물가 안정과 지역 경제 활성화 대책을 발표했다”며 “정부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대상으로 대출 범위를 확대하고 취약 계층 지원 범위를 확대하는 방안을 꼼꼼히 살펴주길 바란다”고 이야기했다.

이어 그는 “얼마 전 지역 균형 발전을 위한 23개 사업도 발표했다”며 “앞으로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대책을 정부와 협의해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홍 대표는 “광주형 일자리 사업도 어제 협약식을 갖고 첫 발을 뗐다”며 “상생 일자리 모델이 다른 지역으로 확산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역화폐 활성화 방안토론회’에 참여한 각계각층의 참석자들이 “지역화폐가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나아가 ‘소득주도성장’을 이끄는 해법이 될 것”이라고 이야기했다.

이어 지역화폐가 성공적으로 자리잡기 위해서는 ‘지역경제활성화’라는 본래의 취지를 훼손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최대한 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환경이 선행돼야 한다며 ▲적절한 가맹점 범위 지정 ▲인식 개선을 위한 교육 ▲연말정산혜택 및 포인트 제공 등 다양한 해법을 제시했다.

/홍준선기자 hjs011@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