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아는형님' 비 "아내 김태희 얘기는 제발 그만..일과 집안일 분리하고파"

  • 이정민 기자
  • 2019-02-17 10:55:07
  • TV·방송
'아는형님' 비 '아내 김태희 얘기는 제발 그만..일과 집안일 분리하고파'
JTBC ‘아는형님’

‘아는형님’에서 가수 비가 아내 김태희 언급에 난색을 표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비와 이범수가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강호동은 “비가 그 분(김태희)를 절대 이야기하면 안된다고 했다”라고 말하며 “시사회에 나타나 이슈가 되면 어쩌냐”고 재차 언급했다.

이에 비는 “시사회에 올거다. 언제까지 이런식으로 방송할거냐”라고 소리쳐 웃음을 자아냈다.

비는 “내가 언급하지 않겠다고 한 적은 없다. 요즘은 조심스럽게 아무리 말을 하고 포장을 해도 나중에 화살로 돌아온다”며 “일과 집안일을 분리하고 싶다. 조심스럽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너무 많이 사랑하고 아껴주고 싶은 마음에 그런 것”이라고 강조해 아내 바보의 면모를 보였다.

이후 아형 멤버들은 “지난번 출연 때 ‘최고의 선물’ 부른 것 신곡 홍보를 가장한 프러포즈 아니었냐”고 반발했고, 비는 “맞다. 그땐 철저하게 숨겼어야 했다. 미안하다”고 사과했다.

한편, ‘아는형님’은 토요일 오후 9시 방송.

/이정민기자 ljm013@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