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공식입장] “죽고 싶다” 이유영 측 “SNS 글, 실수로 잘못 올린 것”

  • 최주리 기자
  • 2019-05-31 18:47:59
  • TV·방송
배우 이유영이 개인 SNS에 의미심장한 글을 올렸다가 팬들의 걱정을 자아낸 가운데, 소속사 측이 “잘못 올린 것이다”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소속사 에이스팩토리 측은 31일 “이유영 배우 SNS 글 관련, SNS 게시글 업로드 중 실수로 내용을 잘못 올린 것으로 확인했다”고 전했다.

[공식입장] “죽고 싶다” 이유영 측 “SNS 글, 실수로 잘못 올린 것”
사진=서울경제스타 DB

[공식입장] “죽고 싶다” 이유영 측 “SNS 글, 실수로 잘못 올린 것”
/사진=이유영 SNS

이어 “배우 본인도 많이 놀라 게시글의 내용을 바로 삭제한 것으로 확인했다. 심려 끼쳐드려 죄송하다”라고 전했다.

앞서 이유영은 3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죽고 싶다. 매일매일이 지옥이다. 벗어나고 싶다”라는 글과 함께 여성 스태프와 함께 있는 사진을 올렸다.

이후 이유영은 해당 글 을 얼마 지나지 않아 삭제했다. 현재 사진만 올라온 상태다.

한편 이유영은 최근 종영한 KBS 2TV ‘국민 여러분!’에서 열연을 펼쳤다.

→다음은 이유영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에이스팩토리입니다. 이유영 배우 SNS 글 관련해 답변드립니다. SNS 게시글 업로드 중 실수로 내용을 잘못 올린 것으로 확인했으며, 배우 본인도 많이 놀라 게시글의 내용을 바로 삭제한 것으로 확인했습니다. 심려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에이스팩토리 드림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