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정치·사회

중국, 캐나다산 육류 수입 검역 강화 계획……화웨이발 양국 갈등 깊어지나

  • 노현섭 기자
  • 2019-06-05 09:17:56
  • 정치·사회


중국, 캐나다산 육류 수입 검역 강화 계획……화웨이발 양국 갈등 깊어지나
화웨이 로고/AFP연합뉴스

중국 통신장비업체 화웨이의 멍완저우 부회장의 체포로 중국과 캐나다의 관계가 악화한 가운데 중국이 캐나다산 육류와 식육 가공품에 대한 수입 검역을 강화한다. 앞서 카놀라 수입 금지에 이은 이번 검역 강화 방침은 캐나다의 멍완저우 부회장 체포에 대한 보복으로 해석되고 있다.

4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은 베이징 주재 캐나다 대사관이 이런 계획을 통보받았다고 캐나다 농업부 공고를 인용해 보도했다.

농업부 공고에 따르면 중국 해관총서(세관)는 캐나다산 육류와 육가공품 컨테이너를 모두 열어보고 일부 물량에 대해서는 내용물을 100% 전수 검사할 예정이다.

중국 관리들은 최근 수입 돼지고기와 관련한 규정 위반 사례를 거론했으며 이번 조치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및 밀수 위험과 관련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하지만 캐나다돈육협회(CPC)는 이번 조치가 서류 작업에 관한 문제이고 식품 안전 이슈와 관련된 것이 아니라고 말했지만, 캐나다육류협회(CMC)는 회원들에게 육류 수출의 모든 요건을 맞추고 감시를 강화하라고 주문했다.

중국은 캐나다에 3번째로 큰 돼지고기와 쇠고기 수출 시장이다.

올해 1분기 중국에 대한 캐나다의 돼지고기 수출액은 2억1,500만 캐나다달러(약 1,892억원)였으며 쇠고기는 4,800만 캐나다달러였다.

중국의 이번 조치는 지난해 12월 멍완저우 부회장이 미국 요청으로 캐나다 당국에 체포된 이후 양국 관계가 악화한 가운데 나왔다.

캐나다 법원은 멍 부회장을 범죄인으로서 미국에 인도할지 심리를 진행하고 있다.

앞서 중국은 캐나다산 카놀라씨 수입을 금지했으며 캐나다 돼지고기 업체 2곳에 대한 수출 허가를 일시 정지했다.
/노현섭기자 hit8129@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