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아스달 연대기' 조성하가 펼친 지략..해족을 지킬 수 있을까

  • 김주희 기자
  • 2019-06-18 07:52:47
  • TV·방송
‘아스달’에서 조성하가 자신의 부족을 지키기 위해 고군분투했다.

'아스달 연대기' 조성하가 펼친 지략..해족을 지킬 수 있을까
사진=tvN ‘아스달 연대기’



조성하는 tvN ‘아스달 연대기’에서 해족의 족장으로 해족의 명운과 사명을 이루기 위해 동분서주하는 미홀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지난 16일 방송된 ‘아스달 연대기’ 6회에서는 산웅(김의성)의 죽음 이후 권력 체계에 혼란을 겪고 있는 모습이 그려졌다. 그중 미홀은 자신의 부족을 살리기 위해 아사론(이도경 분)을 연맹장으로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동시에 단벽(박병은 분)에게 아버지를 죽인 타곤(장동건 분)을 죽이기를 권했다. 하지만 이 일 조차 태알하(김옥빈 분)의 술책으로 쉽게 성사되지 않았다.

이후 미홀은 은섬(송중기 분)과 와환족을 이용해 산웅의 죽음에 대한 진실을 밝히고 타곤을 잡기 위한 계략을 세웠다. 하지만 이 과정 중 미홀은 자신이 타곤을 죽이려 했다는 사실이 드러나며 오히려 위기에 처해 극중 긴장감을 높였다.

조성하는 자신의 부족과 기술을 지키기 위해 지략을 꾀하는 과정을 보다 설득력 있게 묘사했다. 또한 해족의 명운을 위해 고군분투하는 미홀의 모습을 진중한 카리스마로 표현해 캐릭터에 무게를 더했다. 여기에 위기를 맞은 조성하가 앞으로 해족을 지켜낼 수 있을지 역시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태고의 땅 아스에서 서로 다른 전설을 써가는 영웅들의 운명적 이야기를 담고 있는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는 매주 토, 일 밤 9시 방송된다.

/김주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