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무엇이든 물어보살' 민경훈 덕후 엄마의 눈물겨운 고민은?

  • 최재경 기자
  • 2019-07-22 05:18:03
  • TV·방송
서장훈과 이수근이 인생 최대 고민에 봉착한 어머니의 사연에 민경훈을 급 소환한다.

'무엇이든 물어보살' 민경훈 덕후 엄마의 눈물겨운 고민은?
/사진=KBS Joy_무엇이든 물어보살

오늘 22일 방송될 KBS Joy 오리지널 콘텐츠 ‘무엇이든 물어보살’ 18회에서는 버즈의 민경훈 골수팬과 어머니가 등장, 늦둥이 딸의 덕질을 위한 어머니의 피나는 노력과 기막힌 사연이 공개된다.

민경훈밖에 모르는 딸을 위해 타 방송에 손편지까지 쓴 일화와 하소연을 털어놓은 어머니는 보살들에게 깜짝 소원을 공개해 서장훈과 이수근을 혼돈에 빠트린다.

어머니의 곤란한 부탁에 두 사람은 당황하지만 이내 민경훈과의 통화를 시도, 민경훈의 기가 찬 반응에 ‘현타’를 겪으며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고.

뿐만 아니라 민경훈과의 통화연결 후 속사포 랩퍼로 변신한 어머니의 모습에 놀란 쌈자의 반응을 본 보살들이 박장대소를 터트려 이들의 대화가 더욱 궁금해진다.

툴툴대면서도 고민 해결에 노력을 아끼지 않는 두 보살의 이야기는 오늘 22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될 KBS Joy 오리지널 콘텐츠 ‘무엇이든 물어보살’ 18회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최재경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