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영화

[공식] 배다빈, 영화 '파이프라인' 유일한 女캐릭터 '카운터'役 캐스팅

  • 김주희 기자
  • 2019-07-26 11:02:22
  • 영화
신예 배다빈이 유하 감독의 신작 영화 ‘파이프라인’에 캐스팅 되었다.

[공식] 배다빈, 영화 '파이프라인' 유일한 女캐릭터 '카운터'役 캐스팅
사진=SM C&C

영화 ‘파이프라인’은 대한민국 수십미터 지하 땅굴에 숨겨진 검은 다이아몬드 ‘기름’을 훔쳐 인생 역전을 꿈꾸는 도유범들이 목숨 걸고 펼치는 범죄 오락 영화이다. 국내에서 한 번도 다뤄지지 않은 ‘도유 범죄’를 소재로 범죄 오락 영화의 새로운 장을 열게 될 전망.

서인국, 이수혁, 음문석, 유승목, 태항호, 배유람 등 내로라 하는 연기파 배우들이 대거 캐스팅 소식을 알리며 화제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배다빈은 유일한 여성 캐릭터이자 동료들을 지원해주는 ‘카운터’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그 동안 유하 감독이 강렬한 느와르 영화들을 통해 눈에 띄는 여배우들을 배출해 왔기에, 이번 작품에서 유일한 여성 캐릭터를 맡게 된 배다빈의 활약에도 기대와 관심이 남다르다.

배다빈은 MBC ‘나쁜형사’, JTBC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등을 통해 본격적으로 얼굴을 알리기 시작한 라이징스타로, 신선한 마스크와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아 왔다.

한편, 영화 ‘파이프라인’은 7월 말 본격 촬영에 돌입하며 2020년 개봉 예정이다.

/김주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