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문화

'블랙뮤직페스티벌(BMF)' 타이거JK, 예술감독으로 참여..'성황리 개최'

  • 김주희 기자
  • 2019-08-13 08:47:07
  • 문화
지난 9일과 10일이틀간 의정부 시청 앞 광장에서 펼쳐진 의정부블랙뮤직페스티벌(이하 ‘BMF’)이 폭염 속에서도 폭발적인 반응으로 약 3만여명의 관중이 몰려들며 성황리에 마무리 되었다.

'블랙뮤직페스티벌(BMF)' 타이거JK, 예술감독으로 참여..'성황리 개최'
사진=필굿뮤직

2019 BMF는 예술감독 타이거JK를 필두로 윤미래, 비지, 수퍼비, 그레이, 창모, 우원재 등 국내 최고의 힙합 뮤지션들이 함께 하는 페스티벌로 메인 무대 이외에도 BMF만의 특색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눈길을 끌었다. 의정부 대표 비보이 크루이자 세계랭킹 1위인 퓨전MC가 펼치는 스페셜 스테이지와 신예 아티스트만을 위한 ‘슈퍼루키(Super Rookie)’ 무대도 펼쳐졌다. 특히 이번 ‘슈퍼루키(Super Rookie)’ 무대는 래퍼 맥랩의 유튜브 채널 맥너겟TV과 함께 ‘슈퍼루키(Super Rookie) with 맥너겟TV’로 진행 되어 현장뿐만 아니라 생중계로 함께 즐길 수 있어 더욱 인기를 끌었다.

또한 힙합 뮤지션 뿐만 아니라 R&B, 재즈 등 다양한 분야의 아티스트들이 함께 하며 더욱 폭넓은 음악을 선사 했다는 평가를 받는 가운데 지난 9일에는 타이거JK 사단인 필굿뮤직의 ‘비비’가 히든 게스트로 등장하고 10일에는 라인업에는 없었던 MFBTY(타이거JK, 윤미래, 비지)가 마지막 무대에 깜짝 등장해 관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BMF 소홍삼 총감독(의정부예술의전당 문화사업본부장)은 “음악성과 대중성을 겸비한 다양한 뮤지션들의 열정적인 무대와 폭염에도 불구하고 야외무대를 꽉 채워주신 관객분들의 성원으로 BMF의 무한한 가능성과 잠재력을 다시 한번 느낄 수 있었다. 앞으로 지속적인 노력을 통해 BMF를 차별적인 브랜드를 지닌 국내 최고의 음악 축제로 성장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주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