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문화 · 스포츠  >  문화

아이들의 손으로 피어나는 '우리 소리'…청소년 국악관현악축제

오는 24일 서울 서초구 국립국악원 예악당

아이들의 손으로 피어나는 '우리 소리'…청소년 국악관현악축제
오는 24일 국립국악원 예악당에서 ‘청소년 국악관현악축제’를 연습 중인 유석초등학교 단원들./사진제공=국립국악원

국악을 사랑하는 초등학생들이 작은 손으로 국악 오케스트라 연주를 들려준다.

국립국악원은 오는 24일 서울시교육청과 함께 서울 서초구 국립국악원 예악당에서 ‘청소년 국악관현악축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축제는 국악을 즐기는 청소년들에게 공연 기회를 마련하고자 개최된다. 국악인 김준수 소리꾼의 사회와 함께 진행되는 축제는 서울 우장초등학교, 유석초등학교, 울율현초등학교와 인천 은봉초등학교 등 총 4개 학교가 참여한다. 이중 서울 지역의 3개 학교는 거점 학교로서 주변 지역에서 국악을 배우고 싶어하는 학생들을 모집해 연합 동아리 형태로 운영되고 있다.

국립국악원은 이번 축제에 대해 “각 국악관현악단이 더운 여름 구슬땀을 흘리며 매주 4시간 이상 파트별 연습과 합주 연습을 이어왔다”며 “특히 우장초등학교는 3일간의 합숙 연습을 진행하는 등 방학도 잊은 채 연주 실력을 높이는 노력을 아끼지 않았다”고 소개했다. 공연은 전석 초대로 취학 아동 이상은 누구나 공연 시작 1시간 전부터 선착순으로 입장할 수 있다.
/한민구기자 1min9@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