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국회·정당·정책

나경원 "정개특위 표결, 긴급안건조정 신청으로 막을 것"

"패스트트랙 180일 보장하는게 그 법 정신"
긴급조정안건 신청하면 법처리 90일 지연효과
"민주당의 목적은 본인들 독재국가 완성"

나경원, 정개특위, 패스트트랙

나경원 '정개특위 표결, 긴급안건조정 신청으로 막을 것'
황교안(오른쪽) 한국당 대표와 나경원(왼쪽) 원내대표가 22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들어서고 있다./연합뉴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22일 정치개혁특별위원회(정개특위)에서 다루는 선거법 개정안과 관련해 “긴급안건조정제도를 이용해 긴급안건조정위원회를 신청하는 방법으로 막겠다”고 밝혔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한국당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해 더불어민주당 등이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된 선거법 개정안 표결을 강행처리 움직임이 보이자 이같이 말했다.

나 원내대표는 “패스트트랙 법안은 기본적으로 정개특위에서 180일을 보장하는 게 그 법의 정신”이라며 “180일이 안 됐는데 본인들이 일방적으로 올린 선거법을 표결 처리하려 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그는 “국회법 57조 2항에는 안건조정위 활동기한이 그 구성일로부터 90일로 돼 있다”고 전하며 “다만 간사 간 합의에 의해 90일보다 줄일 수 있을 뿐”이라고 했다. 한국당이 긴급안건조정위를 신청하면 법안 처리를 최장 90일 더 지연시킬 수 있다.

그러면서 나 원내대표는 “긴급안건조정위로 회부 됐을 때에도 90일 이내에 표결을 처리하려 하면 국회법을 또 한번 무력화 하려는 시도로 규정할 수밖에 없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나 원내대표는 “법도 없고 국민도 없는 민주당의 목적은 딱 한가지, 본인들의 독재국가 완성”이라며 “기필코 막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나 원내대표는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 대해서도 “여당이 조 후보에 집착하는 이유는 그를 앞세워 사법권력을 장악하고 신독재를 완성하기 위한 수순”이라며 “자유 대한민국이냐, 좌파신독재냐의 갈림길에 있다”고 했다.
/방진혁기자 bready@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