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증권기획

[머니+ 베스트 컬렉션] 미래에셋대우 'MTS 해외송금 서비스'

모바일 앱 통해 증권계좌서 바로 해외송금

  • 이혜진 기자
  • 2019-08-31 08:10:01
  • 증권기획
[머니+ 베스트 컬렉션] 미래에셋대우 'MTS 해외송금 서비스'

미래에셋대우가 해외송금업체 한패스(HANPASS)와 제휴해 증권업계 최초로 MTS 해외송금 서비스를 시작했다.

미래에셋대우의 종합계좌를 보유한 고객이라면 미래에셋대우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한패스의 해외송금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6자리 PIN번호 인증만으로 빠르고 편리한 해외송금이 가능하다.

해외송금이 가능한 국가는 미국·일본·중국·동남아시아 등 28개국으로 계좌번호로의 송금은 물론 현지 현금자동입출금기(ATM), 픽업센터 등에서 직접 외화를 수령할 수 있으며 자택 배달, 모바일지갑으로의 송금 등도 가능하다. 수수료는 건별 3,000원에 제공되며 미국은 2,500원이다.

김범규 미래에셋대우 디지털혁신본부장은 “기존에는 증권사 고객이 해외송금을 하려면 증권 계좌에 있는 자금을 은행으로 이체하고 다시 은행에서 해외로 송금해야 했다”며 “하지만 미래에셋대우 고객들은 이제 모바일 앱을 통해 증권계좌에서 바로 해외 송금이 가능해졌다”고 말했다.

한편, 미래에셋대우는 증권업계 최초 해외송금 오픈을 기념해 고객 대상 이벤트를 시행하며, 10월 31일까지 수수료 무료는 물론 송금할 때의 환율 역시 100% 우대가 적용된다. 바로 해외송금을 하지 않아도 서비스 등록을 하는 고객에게 모바일 커피 쿠폰을 증정한다. 자세한 내용은 미래에셋대우 홈페이지와 고객센터에서 확인 가능하다.
/이혜진기자 hasim@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