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정치일반

황교안 “文, 한 줌 주변 세력 위해 반칙과 불의에 살아”

조국 장관 파면 위한 국민연대 제안

  • 구경우 기자
  • 2019-09-10 10:03:17
  • 정치일반
황교안 “文, 한 줌 주변 세력 위해 반칙과 불의에 살아”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조국 법무부 장관의 파면을 위한 국민연대를 제안했다. 장외투쟁도 이어나가며 강한 대여 투쟁에 나서겠다는 의지다.

황 대표는 10일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문재인 대통령이 조국을 법무부 장관에 임명한 것은 폭거”라며 “야당을 밟고 독재의 길을 가겠다고 선언한 것으로 국민과 함께 맞서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 폭주를 막아야 한다”며 “우리 아이들이 반칙과 특권, 불의가 횡행하는 대한민국에서 살게 할 수 없다”고 말했다.

황 대표는 자유민주주의 가치의 회복을 위한 국민연대에 나서달라고 당부했다. 그는 “야권과 재야 시민 사회단체, 자유시민의 힘을 합쳐서 무너지는 대한민국을 살려내야 한다”며 “조국 파면과 문재인 대통령의 폭정을 막기 위해 분연히 일어서 싸워 이겨야 한다”고 했다.
/구경우기자 bluesquar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