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국회·정당·정책

이해찬 “정부 뚝심있는 일자리 정책, 고용지표 개선 효과”

“안보태세 관리 발전…한미동맹 강고"
"지소미아 문제있어도 걱정안해도 돼"

이해찬 “정부 뚝심있는 일자리 정책, 고용지표 개선 효과”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추석을 앞둔 11일 오전 서울역에서 열린 현장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1일 통계청이 발표한 8월 고용동향과 관련, “일본의 도발 등으로 경제가 어려운 가운데도 정부의 뚝심있는 일자리 정책이 고용지표 개선 효과를 보고 있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서울역에서 열린 현장 최고위원회의에서 “지난달 취업자 수가 전년 동월 대비 45만2,000명 증가하고 고용률이 0.5%포인트 상승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청년 근로자와 고용보험 가입자가 각각 증가하는 등 일자리의 질적 측면도 개선되고 있다”면서 “민주당은 경제활력 제고와 양질의 일자리 창출 등을 통해 국민의 삶을 챙기는 데 더욱 매진하겠다”고 강조했다.

전날 합동참모본부를 방문한 이 대표는 “전반적으로 안보태세 관리가 정말로 발전했다”면서 “국민 여러분 안심하고 추석을 잘 쇠시길 바란다”고 했다. 그는 “비록 한일 국사정보보호협정(지소미아)이 문제가 되는 점은 있다”며 “그렇다 하더라도 한미동맹은 훨씬 더 강고하게 단결돼 있는 만큼 돼 있다. 국민 여러분은 전혀 걱정 안 해도 된다”고 덧붙였다. /임지훈기자 jhlim@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