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전국

태풍 ‘타파’ 강풍으로 신안 천사대교 통행 제한

  • 김선덕 기자
  • 2019-09-22 14:36:47
  • 전국
태풍 ‘타파’ 강풍으로 신안 천사대교 통행 제한
신안 천사대교 /사진=연합뉴스

태풍 ‘타파’의 북상으로 광주·전남에 강풍이 불면서 일부 대형 교량 통행이 통제됐다.

익산지방국토관리청은 22일 오후 2시부터 신안 천사대교 통행을 제한한다고 밝혔다.

익산청은 10분간 평균 풍속 25㎧ 이상의 강풍이 불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해상 교량 등 지역 내 특수교량 통행을 제한하고 있다.

다만 국내 4번째 규모의 해상 교량인 천사대교(7.2㎞, 현수교+사장교)의 경우 적용 기준을 강화해 10분간 평균 풍속이 초속 20m 이상이면 통제하기로 했다.

강풍의 정도에 따라 통행 제한 여부가 결정되는 광주·전남 지역 특수교량은 천사대교, 목포대교, 거금대교 등 21곳이다.

태풍 특보가 해제될 때까지 통행 제한은 지속한다.

한편 태풍 타파는 이날 낮 12시 현재 제주 서귀포시 남쪽 약 170km 해상을 지나고 있다.

태풍은 이날 오후 6시 여수 남남동쪽 약 130km 해상을 지나 자정께 부산 해상에 도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광주=김선덕기자 sdkim@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