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복면가왕’ 가왕 ‘노래요정 지니’, ‘음악대장’ 하현우 자리까지 넘볼까?

  • 최주리 기자
  • 2019-09-22 16:54:32
  • TV·방송
오늘(22일) 방송되는 MBC ‘복면가왕’에서는 실력자들을 꺾고 5연승 수성에 성공한 장기집권 가왕 ‘노래요정 지니’의 다섯 번째 방어전이 시작된다.

역대 가왕 중 5연승 이상에 성공한 남성 가왕은 ‘음악대장’ 하현우와‘걸리버’ 데이브레이크 이원석 이후 ‘노래요정 지니’가 처음. 김연우, 정동하조차 마의 5연승 고비를 넘지 못하고 4연승을 기록한 바 있다. ‘노래요정 지니’가 6연승에 성공하며 ‘복면가왕’에 새로운 기록을 남길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복면가왕’  가왕 ‘노래요정 지니’, ‘음악대장’ 하현우 자리까지 넘볼까?

‘노래요정 지니’의 가왕국에 도전장을 내민 새로운 8인의 복면 가수들 또한 높은 수준의 가창력으로 화제를 모을 전망이다. 한 여성 복면 가수의 노래를 들은 판정단은 “누군지 알아야만 한다”며 그녀가 상당한 인지도의 실력파 가수임을 확신해, 권인하, 최성수의 뒤를 잇는 또 다른 레전드 가수가 등장했음을 시사했다. 여기에, 아쉽게 정체가 공개되자 폭발적인 함성을 불러일으킨 복면 가수들의 화려한 라인업까지 기대감을 더한다.

8인의 복면 가수들이 꾸미는 뜨거운 무대는 오늘(22일) 오후 5시 MBC ‘복면가왕’에서 만나볼 수 있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