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투 비 월드 클래스' 오늘(4일) 대망의 첫 방송, 뉴욕에서 첫 미션

  • 김주원 기자
  • 2019-10-04 08:39:01
  • TV·방송
오늘(4일) 밤 11시 Mnet과 네이버 VLIVE(V앱)를 통해 글로벌 K-POP 아이돌 성장 일기 ‘투 비 월드 클래스(TO BE WORLD KLASS)’가 첫 방송된다.

'투 비 월드 클래스' 오늘(4일) 대망의 첫 방송, 뉴욕에서 첫 미션
사진=‘투 비 월드 클래스’ 선공개 영상

'투 비 월드 클래스' 오늘(4일) 대망의 첫 방송, 뉴욕에서 첫 미션
사진=스톤뮤직엔터테인먼트

글로벌 K-POP 아이돌 성장 일기 ‘투 비 월드 클래스’는 트레이닝-무대-평가-선발이라는 기존의 오디션 공식을 벗어 던진 글로벌 리얼리티 서바이벌 프로그램으로, ‘투 비 월드 클래스’를 통해 ‘10가지 동양의 가치관을 지향하는 오케스트라’라는 의미를 담고 있는 글로벌 아이돌 그룹 TOO(Ten Oriented Orchestra)의 멤버 10인을 확정한다.

‘투 비 월드 클래스’ 1회에서는 뉴욕으로 떠난 20명의 연습생들이 글로벌 리얼리티 서바이벌 프로그램의 서막을 연다. 이 과정에서 ‘투 비 월드 클래스’ VLIVE(V앱) 채널을 통해 선정된 특별 심사인단 ‘월드 클래스 위원회’의 첫 심사 결과가 VLIVE(V앱) 월드 클래스 페이지에 공개되어 첫 회부터 가슴을 두근거리게 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첫 방송을 기념해 본 방송 1시간 30분 전인 밤 9시 30분부터 네이버 VLIVE(V앱)를 통해 ‘투 비 월드 클래스’ 연습생들의 스페셜 라이브가 진행된다. ‘투 비 월드 클래스’ 첫 방송을 기다린 예비 팬들과 시청자들에게 특별한 선물이 될 전망이다. 이후 본 방송까지 이어지며 방송 말미에는 첫 심사 랭킹까지 전격 공개된다.

또한 VLIVE(V앱) ‘투 비 월드 클래스’ 채널에서는 깜짝 스팟 라이브 및 독점 미공개 영상 공개, 스페셜 라이브 등 화수분 같은 콘텐츠로 ‘투비 월드 클래스’의 입덕을 유발할 예정이다.

한편, ‘투 비 월드 클래스(TO BE WORLD KLASS)’는 Mnet과 네이버 VLIVE(V앱)에서 동시 방송되는 글로벌 K팝 아이돌 성장 일기로, 글로벌 팬덤을 구축하고 있는 Mnet과 VLIVE(V앱)가 협업한다는 점에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오늘(4일) 밤 9시 30분 VLIVE(V앱)를 통해 ‘투 비 월드 클래스’ 스페셜 라이브가 진행된 후 이어 밤 11시 Mnet과 네이버 VLIVE(V앱)에서 ‘투 비 월드 클래스’ 첫 방송을 시청할 수 있다. 매주 금요일 밤 11시 방송된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