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가요

아르곤, 아리랑 라디오 '뮤직 엑세스' 출연..6인 6색 입담·매력 자랑

  • 김주원 기자
  • 2019-10-11 00:08:01
  • 가요
그룹 아르곤(ARGON)이 6인 6색 매력을 대방출했다.

아르곤, 아리랑 라디오 '뮤직 엑세스' 출연..6인 6색 입담·매력 자랑
사진=아리랑 라디오 ‘Music Access’ 보이는라디오

아르곤은 10일 오후 방송된 아리랑 라디오 ‘뮤직 엑세스’(Music Access)에 출연했다.

이날 하이텐션 속 청취자들을 향한 인사부터 건넨 아르곤은 얼마 전 생긴 팬덤 이름을 자랑하는 가하면, “한국 팬 분들께 응원을 받으면 정겨운 느낌이 든다. 해외 팬 분들도 한국말로 응원해 주신다”고 데뷔 후 첫 해외 활동 소감부터 전했다.

그 후 아르곤은 “첫 번째 싱글에서 이어지는 세계관으로, 아르곤의 성장기를 표현한 앨범”이라며 이번 앨범을 소개한 것은 물론, 멤버 재운은 추천하고 싶은 수록곡으로 ‘Times up’(타임즈 업)을 선택 “제 파트가 제일 많다”고 재치를 드러냈다.

강렬한 에너지가 돋보이는 ‘Give me dat’(기브 미 닷) 라이브를 완벽하게 소화한 아르곤은 가사에 맞는 제스처로 듣는 즐거움에 보는 즐거움도 더했다. 이에 DJ 벤지는 “파트가 강렬하다. 재밌게 잘 들었다”며 박수와 소감을 건넸다.

이외에도 아르곤은 이번 컴백에 가장 크게 변한 멤버와 유닛하고 싶은 멤버 등 청취자들의 다양한 질문에 진솔한 대답으로 소통, 눈길도 끌었다.

“한국 활동을 열심히 해서 최대한 많은 모습을 보이겠다”고 전한 아르곤은 “한국 활동 후 해외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앞으로도 열심히 즐거운 무대를 만들겠다”고 약속, 마지막까지 기분 좋은 에너지를 선사했다.

아르곤은 현재 ‘Give me dat’으로 활동하고 있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