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정책·제도

LH, 임대주택 입주청소 서비스 확대…24만가구에 제공

영구임대·매입임대 재임대가구 등 대상 확대
청소인력 일부는 입주민 채용 유도도

  • 진동영 기자
  • 2019-10-15 09:47:03
  • 정책·제도
LH, 임대주택 입주청소 서비스 확대…24만가구에 제공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사회적 기업과 연계한 입주민 참여형 입주청소 서비스’를 확대 시행한다고 15일 밝혔다.

LH는 지난 2017년 정부의 주거복지로드맵에 따라 1년여 간 전국 24개 임대단지를 대상으로 사회적기업과 연계한 입주청소 시범서비스를 시행했다. 이어 올해 10월부터는 장애인·고령자 등 주거취약계층이 주로 거주하는 영구임대·매입임대(다가구) 재임대가구 약 24만가구를 대상으로 입주청소 서비스를 대폭 확대해 제공한다.

LH는 전국 36개 청소 부문 사회적 기업과 협업해 입주청소와 소독을 실시한다. 해당 권역 임대단지 입주민을 대상으로 청소인력 일부를 채용하도록 제도를 마련해 일자리 창출에도 나설 계획이다. 채용된 입주민에게는 직업훈련 및 기술습득 기회를 제공해 경제적 자립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LH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사회적 가치 실현과 입주민 주거 만족도 향상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에도 LH, 사회적 기업, 입주민 3자가 상생하는 모범적인 사업모델을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진동영기자 ji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