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정책·제도

LH, 도시재생뉴딜 최초 공공임대주택 ‘광명너부대 사업’ 착공

  • 진동영 기자
  • 2019-10-18 13:27:44
  • 정책·제도
LH, 도시재생뉴딜 최초 공공임대주택 ‘광명너부대 사업’ 착공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공공기관 제안형 도시재생 뉴딜사업 최초로 ‘광명너부대 공공임대주택 건설사업’에 대한 공사 입찰공고를 시행하고, 본격 사업착공에 나선다고 18일 밝혔다.

광명너부대 사업지구는 주거환경이 열악한 구도심지역의 노후주택을 정비해 저렴한 주택 및 생활형SOC를 공급하는 프로젝트다. 이를 통한 주거복지 향상, 일자리 창출 및 사회통합 실현 등을 위해 2017년 1차 도시재생 뉴딜사업으로 선정됐다.

사업대상지인 경기도 광명시 광명동 776-16 일원은 현재 저지대 상습침수구역에 약 60호의 무허가 가옥이 밀집한 지역이나, 인근에 지하철 7호선 등 교통망이 우수하고 목감천 및 너부대 근린공원이 위치해 있어 개발 완료시 최상의 주거요건을 갖추게 된다. 사업기간은 오는 12월부터 2023년까지 약 4년이며 우선 1단계 사업으로 기존 거주민의 둥지 내몰림을 방지하기 위해 광명시 소유 부지에 2021년까지 국민임대주택 70가구를 건설해 순환이주주택으로 공급한다. 한편 LH는 광명너부대 사업지구 착공을 시작으로 올해 12개, 내년 35개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조기 착공할 계획이다. /진동영기자 ji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